글쓴이 송예서

     

송예서.jpg 안녕하세요? 저는 7학년 에스더반 송예서입니다. 새로남 기독학교 중등과정에서 1학기를 보내며  느꼈던 점들을 나누고자 합니다.저는 우리 학교가 '전화'와 같다고 생각합니다. 전화는 우리가 알다시피 소통 할 때 사용는데 새로남중등센터’에서도 여러 가지와 소통을 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첫 번째는 친구들과의 소통입니다. 우리 학교에는 모의 유엔 총회, 수학.과학 페스티벌, 잉글리쉬 페스티벌 등 다양하고 많은 행사가 있습니다. 특별히 친구들과 팀을 이루어 협력해야 하는 행사들도 있습니다. 저는 지난 학기 모의 유엔 총회를 6명의 친구들과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주제는 <팬데믹이 우리 삶에 미치는 영향>이었습니다. 처음에는 잘 해낼 수 있을 것만 같았지만 막상 준비를 하다 보니 힘든 점들이 많아졌습니다. 주말에 모여야 되어 스케줄을 맞출 때에도 많은 인원 때문에 다 같이 모일 수 있는 날을 정하기가 어려웠습니다. 또 준비하는 동안 의견이 맞지 않는 등 이외에도 많은 어려움들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런 시간을 통해 친구들을 더 이해 할 수 있었고 친구들로부터 배울 점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어떠한 다른 도움 없이 오직 친구들과 같이 대회를 준비했던 것은 친구들과 소통 할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던 것 같습니다.

  두 번째는, 제 자신과 선생님과의 소통입니다. 이번 해는 코로나19로 인해서 3월 개학이 연기가 되고 집에 있는 시간이 늘어났었습니다. 집에 있는 동안 지혜롭게 시간을 보내지 못하고 게을리 보내었던 것 같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학교에서 학급 게시판에 플래너를 올리라고 했습니다. 하루를 어떻게 보냈는지 적고 그것에 관한 성찰을 적는 것은 저에게 너무나도 힘든 일이었습니다. 전날 하루를 되돌아볼 때 내가 왜 저랬지?’ ‘어제 한 것이 고작 저것 밖에 없네..’ 이런 생각들이 계속 들었습니다. 그러나 점점 하루하루가 갈수록 처음보다는 시간을 지혜롭게 쓰게 되었고 아까 들었던 생각들은 차차 없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제는 공부를 시작하기 전에 플래너로 계획을 세우고 시작합니다. 그럼 다음 날 선생님께서 칭찬이나 조언을 남겨주십니다. 또 때로는 학교생활을 하면서 선생님께 말씀드리지 못한 이야기를 플래너에 조그맣게 적기도 합니다. 어떻게 보면 선생님과 소통할 수 있는 작은 창구 같기도 합니다. 플래너도 제 자신과 선생님과 소통할 수 있는 좋은 소통의 기회입니다.

  마지막으로는, 하나님과의 소통입니다. 학기의 시작을 영성수련회를 통해 하나님과의 소통으로 시작할 수 있습니다. 영성수련회 때 조성희 상임이사님께서 하셨던 말씀이 아직도 기억납니다. 상임 이사님께서는 아무리 상황이 좋지 않고 우리가 코로나19로 인해 힘들어도 하나님께서는 다 계획이 있으심을 말씀하셨습니다. 그래서 저는 이 시기 가운데 하나님을 원망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오히려 감사하기로 다짐했었습니다. 또한, 찬양 집회도 인상 깊었습니다. 찬양을 일어나서 해서 다리가 아팠지만 그 시간 가운데 은혜를 많이 받았었습니다. 찬양 집회 때 신나는 찬양을 많이 부르고 또 이상진 목사님께서 찬양 인도를 하시는 중간에 랩을 하셨던 것이 아직도 생생히 기억납니다. 하나님께 저희의 하루를 드려 기도하고 찬양하고 말씀 듣는 것은 새 학년을 시작하는 저희에게 계획이 있으신 하나님과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인 것 같습니다.

  ‘새로남중등센터라는 전화를 통해 친구들, 선생님, 제 자신, 그리고 하나님과 소통할 수 있었습니다. 저는 앞으로도 제가 경험해보지 못한 소통의 기회들이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여러분도 새로남중등센터에 오셔서 많은 소통의 기회들을 경험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댓글 0
우리 학교를 소개 합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7학년 에스더반 송예서입니다. 새로남 기독학교 중등과정에서 1학기를 보내며  느꼈던 점들을 나누고자 합니다.저는 우리 학교가 '전화'와 같다고 생각합니다. 전화는 우리가 알다시피 소통 할 때 사용는데 ‘새로남중등센터’에서도 여러 가지와 소통을 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첫 번째는 친...

English Fest가 알려주는 가치

   English Fest에서 역시 가장 기억에 남는 활동은 부스를 준비하고 운영하는 활동이었다. 언뜻 보면 쉬워 보이지만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의 손으로 해야 하기에 막상 해보면 절대 쉽지 않은 활동이다. 하얗기만 했던 포스트 보드에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리고, 찾아오는 이들을 위해 활동과 간식, 상품을 준비해야 했다. 신...

청출어람

      최근 들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우리 대한민국을 포함한 전 세계 사람들이 겪고 있습니다. 감염으로부터 멀어지려고 노력을 하다 보니 서로를 대하는 마음이 차가워진 사람들도 있고 보건을 위해 노력하시는 분들을 위한 진심 어린 기도를 하는 사람들도 있는 요즘입니다. 이 글을 써 내려가기 전 기독학교 학부...

새롭게 다가온 새로남 기독학교

 새로남기독학교처럼 개교기념일 행사를 이렇게 뜻깊게 하는 학교가 있을까? 이번 행사는 학교에 대해 감사함을 느끼고 후배들과  활동들을 하며 관계를 다질 수 있게 해주었다. 또 한라부터 백두까지라는 주제로 선교사님들의 업적을 배울 수 있어서 유익했다.    첫 번째로 새로남기독학교가 설립되고 나서 학교에서 학생...

리브가에게서 배우는 삶의 원리

    요즘 성경책을 다시 읽기 시작하였습니다. 창세기부터 시작되는 성경 통독은 늘 이야기 속에 빠져들게 합니다. 역사적인 이야기인 동시에 소설 같은 느낌을 주는 창세기는 저에게 성경책을 읽는 즐거움을 주기도 합니다. 창세기에는 여러 인물이 등장하는데 제가 주목하고 싶은 인물은 리브가입니다. 리브가는 이삭의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