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제동행

187
글쓴이 한정훈 교사

한정훈.jpg

  편의점에 갔는데 딱히 입맛 당기는 음료가 없을 때 1+1 음료가 무엇이 있는지 두루 살피는 버릇이 있습니다. 그래서 1+1 행사를 하는 몇 가지 음료 중에서 원하는 음료 두 개를 꺼내 들고 하나 값만 계산하며 행복하게 편의점을 나섭니다. 마트를 가거나, 백화점을 갈 때도 1+1 행사를 하는 것을 예사로 넘기지 않습니다. 평소 비싸서 선뜻 구매하지 못했던 상품이 있으면 이때다 싶어 주저 없이 물건을 집어 카트에 내려놓습니다. 이처럼 하나를 샀는데 공짜로 하나를 더 얻는다는 것은 우리로 하여금 소소한 행복을 느끼게 하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1+1 중에서 세상 어느 것과 비교할 수 없는 초극강울트라파워캡숑짱인 1+1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천국 스토어(?)에서 예수님이 우리에게 주시는 1+1입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보혈의 피 값으로 영생의 삶을 거저 주셨습니다. 죄인인 우리는 죽을 수밖에 없는 존재들이었지만, 예수님의 피 흘리심으로 말미암아 죄 사함을 받고 하나님과의 관계가 회복되었습니다. 이 복음을 믿기만 하면 우리는 비로소 그야말로 1+1의 삶이 주어집니다. 이 땅에서 잠시 나그네처럼 머물다 가는 인생에 불과한데, 예수님을 구주로 영접하기만 하면 저 본향 천국에서 주님 보좌 우편에 앉아 수금과 나팔로 하나님을 찬양하며 영원히 누리는 삶이 덤으로 주어집니다. 물론 그 덤은 이 땅에서의 삶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영광스러운 삶이겠지요? 이것이야말로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요, 우리를 향하신 놀라운 사랑입니다. 이 감격과 은혜로만 살아도 우리는 항상 기뻐할 수 있고, 쉬지 않고 기도할 수 있으며, 범사에 감사할 수 있음을 믿습니다.

 

  하지만 예수님께서 부여하신 선물과 같은 구원의 은혜를 받고서 마냥 기뻐만 할 수는 없겠지요? 왜냐하면 구원의 선물은 예수 그리스도의 피 값으로, 십자가의 죽음의 대가로 얻은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렇기에 주님 앞에서 분명 빚진 자입니다. 신앙 양심상 그 빚을 모른 척하며 살아갈 수는 없습니다. 예수님께서 십자가의 죽음을 통해 대가를 치르시는 본을 보여주셨는데, 제자 된 우리는 구원의 선물을 받은 대가를 지불하는 흉내라도 내야 하지 않을까요? 물론 이 땅을 살면서 그 한없는 주님의 사랑을 다 갚을 수는 없겠지만, 조금이라도 보답하면서 사는 것이 인지상정이겠지요. 따라서 우리가 걷는 이 길 가운데 예수님께서 부여하신 1+1를 기억하며, 맡겨주신 사명을 즐거이 감당하는 우리가 됩시다!!

 

 

 

 

너희는 그 은혜에 의하여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았으니 이것은 너희에게서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 이 복음을 위하여 그의 능력이 역사하시는 대로 내게 주신 하나님의 은혜의 선물을 따라 내가 일꾼이 되었노라”(2:8, 3:7)

댓글 2

언제나 예수님께서 부여하신 1+1을 기억하며 살겠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댓글
재미있는 표현이네요 선생님 좋은 글 감사합니다!
댓글
나의 기쁨

벌써 가정의 달인 5월의 절반이 훌쩍 지나는 오늘, 돌아보니 유난히 반 아이들과 보내는 시간이 따스하고 저를 교사의 자리에 있게 해준 특별한 이유가 되었음을 고백하게 됩니다. 저는 고등학교 10학년 에스라반 담임교사입니다. 수학 과목을 가르치는 시간보다 더 많이 행복하고 의미 있는 시간이 바로 아침 큐티 시간입...

  • 27
  • 권효정 교사
  • 2022.05.17
선택

많은 사람들은 인생을 살기가 어렵다고들 합니다. 그러나 내일 일을 걱정하고 근심에 쌓여서 살아봤자 아무런 소용이 없습니다. '걱정한다고 걱정이 없어지면 걱정이 없겠네'라고 말하는 것처럼 걱정으로 변하는 것은 세상에 없습니다. 근심과 걱정을 하나님께 맡기고 산다는 것이 진정한 샬롬의 평화를 불러옵니다...

  • 26
  • 박정수 교사
  • 2022.05.06
당신의 이름은 무엇입니까

길을 찾기 위해서 혹은 여행 계획을 세우면서 지도를 살펴보다 보면 이 세상에는 참 다양한 도시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됩니다. 익숙한 이름부터 시작해서 발음하기조차 어려운 곳까지 다양한 지명(地名)을 가진 곳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그 사실을 알고 계시나요? 어떤 도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그 도...

  • 25
  • 권소정 교사
  • 2022.04.22
하늘을 머리에 이고 사는 삶

분주한 하루를 보내고 집으로 돌아가는 저녁, 때로 창밖으로 보이는 풍경에 넋을 잃고 멈춰 설 때가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제가 가장 감탄하게 되는 것은 하늘의 풍경입니다. 태어나서 지금까지 늘 하늘을 보며 살아왔음에도 어느 때 어느 순간 하늘을 보면 난생처음 본 것처럼 깊은 감동과 생경함을 느낀다는 것이 신기하...

  • 24
  • 신은정 교사
  • 2022.04.08
근데... 1+1 좋아하세요?

편의점에 갔는데 딱히 입맛 당기는 음료가 없을 때 1+1 음료가 무엇이 있는지 두루 살피는 버릇이 있습니다. 그래서 1+1 행사를 하는 몇 가지 음료 중에서 원하는 음료 두 개를 꺼내 들고 하나 값만 계산하며 행복하게 편의점을 나섭니다. 마트를 가거나, 백화점을 갈 때도 1+1 행사를 하는 것을 예사로 넘기지 않습니다. ...

  • 23
  • 한정훈 교사
  • 2022.0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