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쓴이 이성재 교사

이성재.jpg  벌써 2020학년도가 마무리되어 가고 있습니다. 한 해를 되돌아보며 감사했던 순간들을 떠올려 보았습니다. 2020년은 유례없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여러 가지로 어려운 점들이 많은 한 해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새로남기독학교는 하나님의 은혜로 주요한 학사일정을 잘 진행할 수 있었고 그 가운데에서 우리 학생들과 많은 순간들을 함께 할 수 있었습니다.

 

  아침 830, 여호수아반 교실로 들어가면 아이들과 반갑게 인사를 주고 받습니다. 하루의 시작을 우리 여호수아반 학생들과 함께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함으로 시작합니다. 그 시간을 통해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함과 동시에 자신이 고민하고 있는 기도 제목이나 감사 제목을 함께 생각해보고 하루의 삶을 결단합니다.

 

 

 큐티 시간에 아이들과 자주 나누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바로 하나님 안에서 우리의 정체성입니다. 사춘기 시기는 자아가 형성되는 매우 중요한 시기입니다. 따라서 이 시기에 성경적 가치관 성립과 건강한 정체성을 정립하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나의 어떠함 때문이 아니라 나를 존재 자체로 사랑해주시는 하나님의 크신 사랑을 아이들이 알아가길 기도합니다.

 

 이렇게 우리 아이들과 함께 교제할 수 있음이 참 기쁨입니다. 아침에 함께 기도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할 수 있음이 기쁨이고, 함께 즐겁게 수업할 수 있음이 기쁨입니다. 여러 가지 이유로 고민하고 있는 아이의 이야기를 들어주며 함께 손을 잡고 기도할 수 있음이 기쁨입니다. 얼마 전에 기말고사가 있었는데 시험을 준비하며 아이들과 함께 수학 일대일 코칭을 할 수 있음이 기쁨입니다. 비전콘서트 컨셉을 아이들과 상의할 때 이런, 저런 아이디어를 내며 함께 웃을 수 있음이 기쁨입니다. 어쩌면 그동안 당연하게 누리는 일상의 부분일지 모르지만 2020년 한 해를 통해 그것이 당연한 것이 아니었음을 고백하게 됩니다. 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이며 감사의 제목들이라는 것을 고백합니다.

 

오늘도 이 감사의 제목을 우리 아이들과 함께 나눠야겠습니다.

 

 

 


아이들과 함께함이 참 기쁨입니다

  벌써 2020학년도가 마무리되어 가고 있습니다. 한 해를 되돌아보며 감사했던 순간들을 떠올려 보았습니다. 2020년은 유례없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여러 가지로 어려운 점들이 많은 한 해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새로남기독학교는 하나님의 은혜로 주요한 학사일정을 잘 진행할 수 있었고 그 가운데에서 우리 학...

감사의 힘

   얼마 전, 우리 학교에서는 전교생들의 감사 제목을 모아 ‘감사의 벽’을 만들었습니다. 1학기 여름방학 때는 교장 선생님의 제안으로 방학 내내 감사 일기를 쓴 학생도 있었습니다. 학교 안에서 나누는 감사와 관련된 많은 이야기 중에 요즘 제게 가장 의미 있었던 것은 “그래도 감사”라는 삶의 태도입니다.    매주 월요...

AI? 올테면 와 봐!

  여러분은 인공지능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그냥 로봇? 사람처럼 행동하는 로봇? 스스로 생각하고 배우는 컴퓨터? 모두 맞습니다. 인공지능은 인간의 지능이 가지는 학습이나 추리 같은 능력을 가진 컴퓨터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죠. 그뿐만 아니라, 인공지능은 마치 사람처럼 지금도 성장하고 발전하고 있기도 하지요....

나의 꿈

 어릴 때부터 나는 경험하는 것을 좋아했다. 학교에서 대회가 열렸다 하면 무조건 참가했고 그 대회에서 거의 상을 탔다. 여러 가지 경험하는 것을 좋아했던 나는 꿈꾸는 직업도 여러 가지였다. “오늘 나의 직업은 패션 디자이너야.” “오늘 나의 직업은 피아니스트야!” 그리고 꿈도 많이 바뀌었다. 일주일에 한 번을 꼭 바뀌...

바다

    어둑하고 쌀쌀한 파도 소리 바다도 울고 하늘도 운다   바다가 들려주는 작은 위로  그 소리에 흔흔히 잠긴다   조각조각 깨진 마음 되돌릴 순 없지만 버릴수도 없다   쥐기엔 너무 아프고 버리기엔 가진 게 너무 많아   바다가 말했다 쥐지도 말고 버리지도 말라고   그냥 밀려왔다 밀려가면 된다고   어느샌가 올라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