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mbodia-2001.jpg

▲ 둘째날이 시작되었습니다.

아침식사로 하루를 시작하였습니다.

 

 

Cambodia-2002.jpg

 

Cambodia-2003.jpg

 

Cambodia-2004.jpg

▲ 식사 후 큐티로 하루를 시작하는 학생들

 

 

Cambodia-2005.jpg

 

Cambodia-2006.jpg

 

Cambodia-2007.jpg

 

Cambodia-2008.jpg

 

Cambodia-2009.jpg

 

Cambodia-2010.jpg

▲ 오늘의 일정을 학생들에게 알려주는 이항경 교사

 

 

Cambodia-2011.jpg

▲ 게스트 하우스에서 기념사진~

 

 

Cambodia-2012.jpg

▲ 첫 방문지는 캄보디아 역사의 현장인 킬링필드

 

 

Cambodia-2013.jpg

 

Cambodia-2014.jpg

▲ 학생들이 알기 쉽게 캄보디아의 역사를 설명해주시는 홍권혁 선교사님

 

 

Cambodia-2015.jpg

 

Cambodia-2016.jpg

 

Cambodia-2017.jpg

▲ 캄보디아의 아픔을 함께 느끼는 학생들

 

 

Cambodia-2018.jpg

 

Cambodia-2019.jpg

 

Cambodia-2020.jpg

 

Cambodia-2021.jpg

▲ 즐거운 점심시간~

 

 

Cambodia-2022.jpg

▲ 맛있게 먹겠습니다~

 

 

Cambodia-2023.jpg

 

Cambodia-2024.jpg

 

Cambodia-2025.jpg

 

Cambodia-2026.jpg

 

Cambodia-2027.jpg

▲ 두번째 방문지는 뚜올슬렝 학살 박물관

 

 

Cambodia-2028.jpg

 

Cambodia-2029.jpg

 

Cambodia-2030.jpg

 

Cambodia-2031.jpg

 

Cambodia-2032.jpg

 

Cambodia-2033.jpg

 

Cambodia-2034.jpg

 

Cambodia-2035.jpg

 

Cambodia-2036.jpg

 

Cambodia-2037.jpg

 

Cambodia-2039.jpg

 

Cambodia-2040.jpg

▲ 즐거운 저녁시간~

 

 

Cambodia-2041.jpg

 

Cambodia-2042.jpg

▲ 하루를 마무리 하며 찬양과 기도롤 올려드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Cambodia-2043.jpg

 

Cambodia-2044.jpg

 

Cambodia-2045.jpg

 

Cambodia-2046.jpg

 

Cambodia-2047.jpg

 

Cambodia-2048.jpg

▲ 친구와 하루동안 느낀점을 나누는 학생들

 

 

Cambodia-2049.jpg

 

Cambodia-2050.jpg

▲ 김정영 선교사님을 소개하시는 조성희 상임이사님

 

 

Cambodia-2051.jpg

▲ 캄보디아를 방문한 학생들을 축복하며 간증을 전해주시는 김정영 선교사님

 

 

Cambodia-2052.jpg

▲ 말씀을 전하시는 조성희 상임이사님

 

 

Cambodia-2053.jpg

 

Cambodia-2054.jpg

▲ 아픈 역사속에 희망없이 살아가는 캄보디아 아이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사역을 잘 감당하도록 기도하는 학생들

 

 

Cambodia-2055.jpg

 

Cambodia-2056.jpg

 

Cambodia-2057.jpg

 

Cambodia-2058.jpg

▲ 함께하는 친구들을 위해 기도하는 학생들

 

 

Cambodia-2059.jpg

 

Cambodia-2060.jpg

 

Cambodia-2061.jpg

 

Cambodia-2062.jpg

 

Cambodia-2063.jpg

 


  • 댓글 1
  • 너무 자랑스럽고 보고싶은 7학년들을 축복합니다.
    더운날씨에도 맡겨진 사명 잘 감당하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참 감사했습니다.
    계속적으로 중보하고 있습니다.
    만나는 아이들에게 복음의 씨앗을 심고 돌아오길 바라며
    꼭 하나님을 뜨겁게 만나고 돌아오길 기도합니다.
    함께 하고 계시는 이사님과 선생님들 너무 보고싶고 감사드립니다.
    또 소식 기다리겠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