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쓴이 김하은 학생

김하은B.jpg   안녕하세요, 저는 8학년 여호수아반 김하은입니다. 가장 먼저 새로남 기독학교에 입학하신 모든 신입생 여러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작년 5월에 저도 여러분처럼 이곳에 앉아 앞으로의 중등 생활에 대한 걱정과 기대감으로 부풀어 있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걱정했던 것은 기도로 응답해 주시고, 제가 기대했던 것보다도 더 큰 은혜를 부어주셨습니다. 그렇게 저의 중등 생활은 감사와 은혜로 넘쳐날 수 있었습니다.

 

  지난 일 년간 새로남 기독학교 학생으로 생활하면서 하나님께서는 언제나 우리에게 가장 좋은 것을 선물해주심을 알게 되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부모님이 참석하지 못한 입학식, 취소된 미션트립, 축소된 여러 가지 행사들에 대해서 불만으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 하지만 부모님께서는 함께하지 못했지만, 선생님과 선배들의 축하를 받으면서 입학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영성 수련회로 하나님께서 우리를 위해 모든 것을 계획하심을 알게 되었고, 모의 유엔총회와 스포츠 한마당, 수학·과학 페스티벌로 협동하는 것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특히 비전 콘서트를 준비하는 기간은 제게 감사가 넘치는 기간이었습니다. 저는 이번 비전 콘서트를 학급 친구들과 함께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저희 반은 한 번 크게 해보자는 마음으로 짧은 뮤지컬을 준비하기 시작했습니다. 선생님들께서 다 해주시던 드림 콘서트와 달리 대본, 노래, 안무, 무대조명 등 처음부터 끝까지 저희가 직접 준비해야 했기 때문에, 그 과정 안에서 갈등과 좌절 같은 어려움을 겪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선생님들과 친구들의 격려로 다시 시도할 수 있었고 친구들과 함께 준비한 비전 콘서트는 제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불만으로 가득한 한 해였지만, 하나님께서는 다른 곳에서는 경험할 수 없는 것을 우리에게 선물해주심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주신 선물은 이것뿐만이 아니었습니다. 타락해가는 세상에서 하나님은 새로남 기독학교를 통해 우리를 위해 항상 기도하시고 격려해 주시는 선생님들을 만나게 해 주셨습니다. 선생님들께서 매일 아침 일찍 나오셔서 우리를 위해 기도해주시는 소리를 들을 때마다, 친구 관계에 문제가 생겼을 때 항상 가장 먼저 나서서 도와주시는 선생님들을 볼 때마다 항상 선생님들과 하나님께 감사하게 됩니다. 또한 하나님께서는 이 학교에서 믿음의 동역자인 친구들을 만나게 하셨습니다. 항상 서로를 위해 기도해주고 받은 은혜를 나누고, 언제나 함께할 수 있는 친구들을 바로 이곳, 새로남 기독학교에서 만나게 하셨습니다.

 

  마지막으로, 이번에 입학하게 된 7학년 후배들과 10학년 선배들도 하나님께서 이곳에 보내주신 선물입니다. 앞으로 이곳에서 함께 생활하게 될 텐데 서로를 위해 기도하고 함께 화합하여 생활해나가는 선후배가 되었으면 합니다.

 

  지금까지 부족한 제 간증을 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댓글 0
감사하는 삶, 그리고 내 삶의 변화

어느덧 2021년의 반이 지나가고 추위에 시작했던 1학기가 더위와 함께 마무리되어 가고 있습니다. 숨 가쁘게 달려왔던 시간이었고, 많은 일이 있었던 한 학기였습니다. 때로는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 가운데 두려움이 엄습할 때도 있었지만 그 모든 과정 가운데 우리를 보호해 주시고 함께 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

내일 일은 난 몰라요

  요즘은 기말고사를 마치고 1학기 일정을 모두 마무리하는 기간입니다. 기말고사를 준비하는 학생들을 보면서 제가 느꼈던 은혜들을 이 글을 빌려 잠시 나누고자 합니다.     시험을 준비하는 학생들은 시험 일정(D-day)에 맞추어 본인들의 공부 계획과 생활패턴을 조정하며 시험을 준비합니다. 자신이 목표한 실력에 도달...

무지개(새로남음악제 동상 수상작)

  무지개 – 임채울     활활 타오르는 정열의 빨강 어디에서나 우리를 비춰주는 태양, 빨강 부족한 점을 메꿔주는 사랑의 색, 빨강 나는 빨강처럼 살고 싶다   조화롭고 따스한 주황 넋 놓고 바라보게 되는 노을, 주황 예쁜 낙엽, 가을의 색 주황 나는 주황처럼 살고 싶다   자신감을 주는 부드러운 노랑 큰 차로부터 어린이...

스승의 날 감사편지

  안녕하세요? 저는 9학년 엘리야반 신서연입니다.     스승의 날을 맞아 지금까지 감사했던 순간들을 편지로나마 담아보려 합니다.     이전까지 저는 선생님을 지식을 가르치는 분이라고만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점차 깨닫게 되는 것은 선생님께서 우리를 위해 많은 것을 해주고 계심을 알게 되었습니다. 학문적이...

The power of encouragement

  괴로울 때 여러분은 어떻게 하십니까? 계속 그 괴로운 감정에 사로잡혀 제자리에 머물면서 시간이 흐르기를 기다리나요? 아니면 다른 일을 하거나 애써 다른 생각을 하며 바쁘게 시간을 보내면서 잊으려고 부단히 노력하나요?     결론은 먼저 하나님 앞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다윗은 절망에 빠졌던 순간에도 다음과 같은 ...